상단여백
기사 (전체 35건)
"45세와 17세의 로맨스가 아닌, 사람과 사람의 성장에 관한 얘기"
낯익은 역무원이 오랜 친구처럼 인사를 건네는 산골마을 간이역. 유쾌한 걸음걸이의 사내를 기다리는 어머니의 미소와 정성스런 식탁이 정겹다...
홍상현 팩트체커  |  2019-02-20 04:05
라인
지금을 느끼고 있는가...이야기에 색을 입힌 음악가가 물었다
궂은날이었지만 마음까지는 아니었다. 아니, 정확히는 좀 들떠있었다는 표현이 정확하겠다. 《뉴스톱》 연재를 시작한 필자에게 사카모토 류이...
홍상현 팩트체커  |  2019-01-24 01:16
라인
마지막 필름이 오키나와 낡은 극장에서 돌았다...추억이 돌아왔다
“영사기는 스크린에 빛을 투사한다. 이제 마술 환등, 판타스마고리아(fantasmagoría)의 빛이 영화관을 장악한다. ...
홍상현 팩트체커  |  2019-01-16 00:35
라인
지진 공포에 떨던 소녀, '공감'의 히로인이 되다
The flower that blooms in adversity is the most rare and beautiful of all.(...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2-25 00:49
라인
잘 나가는 개그맨, 영화 <세골(洗骨)>을 만들다
급물살의 시라세(白瀬川) 강 굽이치는 물결에청청(清清)히 머리를씻어 주옵소서…동편의 ...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2-05 00:18
라인
그 배우의 이름은 '칸 하나에'가 아니라 '한영혜'다
“I decide who I am.”좀 엉뚱하다고 느낄 수도 있겠지만 를 통해 부활한 세기의 로큰롤 히어로, 프레디 머큐리의 이 대사를...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1-26 04:37
라인
아카사카 사요 "인생은 조작된 이미지의 나를 부수는 일의 반복"
치카우라 케이 감독의 장편 독립영화, 의 히로인으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아카사카 사요를 처음 본 것은, 3년 전이다. 도쿄대에서 친하...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1-09 09:53
라인
"아웃사이더 삶 통해 국경 뛰어넘는 보편성 보여주고 싶었다"
얼핏 ‘세상 참 불공평하구나’ 싶을 수도 있다.예술가의 아우라가 넘치는 외모야 그렇다 치자. 베를린에서 성장한 ‘국제파’에 노벨상 수상...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25 08:50
라인
"한 사람의 성소수자로서, 다양성을 존중하는 세상을 희망한다"
로빈 윌리엄스. 과 에서 터무니없을 만큼 밝고 푸근한 낙천가의 웃음을 보여준 사내. 좀 뜬금없지만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 영화의 창...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23 05:04
라인
요시다 요 "관객에게 미움받는 것이 목표였다"
주머니를 털어 조금의 만용을 부리니 고속버스로 꼬박 한나절이 걸리는 지난한 여정이 반으로 줄고, 시간대를 선택할 자유까지 주어졌다. 그...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18 02:41
라인
"아이를 낳는다고 저절로 어른이 되지 않는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
2년만의 신작 로 올해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미노리카와 오사무 감독은 일본 영화계의 전설이 된 1949년 생 동갑내기 두 사내를 떠올리...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15 10:05
라인
전쟁과 쓰나미 상처 치유하는 '문학적 판타지'의 탄생
필자가 2년만에 후카다 코지라는 이름을 다시 접하게 된 것은 지난 7월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넷팩상을 수상한 오가타 다카오...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08 10:20
라인
여성 조감독의 치열한 삶과 죽음, 그리고 와카마츠 프로덕션의 '부활'
‘운명’이라는 단어를 즐겨 쓰지 않는다.인간 자주성의 포기를 전제하는 개념 자체도 영 마뜩찮지만, 제목만으로도 내용이 예상되는 소프오페...
홍상현 팩트체커  |  2018-10-05 09:53
라인
이세 신이치 감독 "진짜 드라마는 가족의 일상에 있다"
10회째를 맞은 DMZ국제다큐영화제 프로그래머에게 드리고싶은, 조금 상반된 분위기의 두 가지 질문이 있다.‘대체 어떻게 이 작품을 찾아...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9-19 10:36
라인
유키사다 이사오 감독 "문소리를 위한 시나리오 쓰고 있다"
“눈물을 흘리면서 단숨에 읽었습니다. 저도 앞으로 이런 연애를 해보고 싶어요.”2002년 종합문예지 《다빈치》 편집국에 서평 하나가 전...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9-12 09:50
라인
복싱챔프ㆍ두부장인ㆍ탈핵운동까지 '삶 속의 진보' 실천 고바야시 슈이치
세 사람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한 일본 최고 이공계 교육기관(도쿄공업대학교)의 과학도, 여섯 명의 상대를 파죽지세로 누르고 10라운드에...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8-30 10:18
라인
마쓰바야시 우라라 "미디어는 진실과 무관한, 관심 끌 이야기 만들어 낸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식 리셉션에서 오가타 다카오미 감독의 화제작 의 주연배우, 마쓰바야시 우라라와 나눈 대화는 특별했다.필자가 프...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8-22 09:23
라인
우에무라 다카시 "27년 전으로 돌아가도 다시 위안부 문제 보도하겠다"
“커다란 쇠문을 여는 것은 힘이 아니라 작은 열쇠이다. 우리 모두는 열쇠를 하나씩 가지고 있다. 다른 미래의 문을 열 수 있는...”도...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8-10 08:29
라인
'고독한 늑대의 피' 시라이시 카즈야 감독, 그의 영화 혹은 자유를 위한 투쟁
결례를 무릅쓴 단언으로 시작해 보자.‘야쿠자 영화의 신경지’라는 영화 에 대한 평가는, 어쩌면 무척 공허하게 들릴 수 있다. 물론 ‘임...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7-22 09:43
라인
'그녀에게는 죄가 없다' 오가타 타카오미 감독 "죄책감 남는 영화 만들고 싶다"
“죄송합니다만 다시 한 번 말씀해주시겠습니까?”반문이었다. 한국어 문장으로 바꿔봐야 고작 한 줄밖에 되지 않는 일본어 질문을 알아듣지 ...
홍상현 팩트체커  |  2018-07-22 09:4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