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 아파트 불법 증여에 "부럽다 금수저" 최다 공감
상태바
미성년자 아파트 불법 증여에 "부럽다 금수저" 최다 공감
  • 비플라이소프트 미디어 빅데이터 연구소
  • 승인 2019.12.05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플라이소프트 미디어 빅데이터 분석 연구소] 주간 핫 이슈(11.25~12.1)

201911월 마지막 주의 주요 이슈의 키워드는 자유한국당이 주도하고 있었다. 황교안 대표의 단식과 관련된 소식이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았고, 나경원 원내대표의 방미 성과(?)에 대한 설명이 많은 논란을 낳기도 했다. 그리고 지소미아 및 일본이 준 경제 불이익과 관련된 한일 갈등도 여전히 남아있는 상황이다.

순위

키워드

TF-IDF

순위

키워드

TF-IDF

1

대표

48.87346

11

지소미아

14.80922

2

단식

36.78512

12

원내대표

13.46849

3

일본

34.2017

13

자유한국당

13.0202

4

한국

28.72339

14

수사

11.5124

5

미국

20.21459

15

경찰

11.44719

6

청와대

19.13543

16

검찰

11.01613

7

대통령

19.08906

17

서울

10.99069

8

의원

17.33848

18

홍콩

10.90344

9

정부

15.7669

19

선거

10.87895

10

황교안

15.16275

20

트럼프

10.75537

이런 표의 키워드 분포에 따라서 다음의 주간 TOP 10 이슈를 선정하였다. 지난 주에 이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단식이 더욱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일본이 화이트 리스트를 해제하면서 불이익을 주려한 한일 무역 관계에 있어서는 우리의 불매운동 성과가 오히려 부메랑으로 작동하였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미국 방문에서 우리나라 총선 전에 북미회담을 하지 말아달라는 요구를 미국에 가서 하고 돌아왔다. 주요 권력자의 발언이라면 미국 내정에 대한 간섭으로 여겨졌을 일이었지만, 미국 내 파장은 크지 않았다. 다만 한국에서는 꽤나 논란이 되었다.

여전히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관련 이슈들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정경심 교수 사건을 다루는 재판부가 검찰에 기소 이후 수집한 증거에 대해 문제제기를 하면서 네티즌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이 외에도 홍콩 선거에서 범민주파가 압승을 한 결과나 트럼프가 관련해서 자신의 개입을 자평하는 트윗 등도 많은 관심을 얻었다. 한미 방위비 협상과 관련한 논란도 계속 관심을 이어가는 가운데, 최근 부동산에 대한 다양한 이슈들도 개별 기사들로 관심을 모았다. 최근에는 과거 민정실 특검반원의 자살 사건이 정국의 파장을 예고하고 있다.

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단식도중 병원 후송

2

일본 경제제재 부메랑(맥주 수출 0)

3

나경원 북미회담 총선전 반대 의견 전달

4

지소미아 관련 외무차관 사과메시지 논란

5

정경심 교수 재판 관련 논란

6

홍콩 선거 결과 범민주파 압승

7

전 민정실 감찰반원 자살

8

트럼프 홍콩 정국 개입 발언

9

부동산(아파트) 관련 주요 이슈

10

트럼프 방위비 분담 요구

그중 이 지면을 통해서는 황교안 대표 단식 도중 병원 후송’,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미국에 북미회담 총선전 반대의견 전달’, ‘부동산 관련 주요 이슈등에 대해서 다뤄볼 것 이다.

 

황교안 대표 단식 도중 병원 후송

황교안 대표의 단식과 관련해서는 병원으로 후송되기 전 단식을 평가하는 대립적이 두 보도가 있었는데, 그에 대한 댓글을 분석하였다. 일반적으로 보수와 진보의 대표적인 언론이라고 평가되는 언론들인데, 조선일보의 경우 조금은 낯 뜨거운 제목으로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바라보았고, 한겨레신문은 비판적 관점에서 황대표 단식에 대한 여론의 반응을 전달하였다.

우선 조선일보 1124일 보도를 살펴보면, 이날 조선일보는 <추위·허기에 몸져 누운 황교안...의총 열리자 걸어 나와 애국가 합창>이라는 제목으로 황교안 대표의 결의를 표현하였다. 이와 관련해서 총 3481개의 댓글을 수집하여 분석해보았다. TF-IDF 값을 기준으로 워드 클라우드로 시각화한 내용은 아래와 같다.

그림 1. 조선일보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그림 1. 조선일보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해당 조선일보의 보도에 대해서는 대체로 응원의 댓글들이 많았다.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응원하고, 고생에 대해 걱정하는 내용들이 많았다. 수집된 댓글은 네이버에서 추출한 것인데, 이 기사의 경우 댓글 정책을 조선일보 방침에 따르고 있다. 이 댓글의 경우 최신순으로 정렬이 되고, 가장 많은 공감이 35개 수준이다.

그림 2. 조선일보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그림 2. 조선일보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를 살펴보면, 황교안 대표를 응원하고 지지한다는 내용들이 비중 있게 나타났고, 건강을 우려하는 내용도 많았다. 또한 공수처와 선거법 등이 독재라는 어휘와 의미를 구성하고 있는데, 이는 황교안 대표의 견해를 확대해서 반영하는 의견들이다. 이를 통해서 네이버의 조선일보 댓글에는 황교안 대표를 응원하고, 문재인 정부에 비판적인 담론이 많았음을 알 수 있다.

 

다음으로는 한겨레신문의 보도인데, 한겨레는 영상 기사를 통해서 <몽골텐트 치고 징기스칸 단식? 황교안 단식 시민반응>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내보냈다. 해당 기사는 황교안 대표의 단식에 대해서 시민들의 반응을 직접 담은 영상과 황 대표를 비판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기사도 조선일보와 마찬가지로 네이버에서 큰 호응을 얻었는데, 여기서는 네이버 댓글 총 2,653개를 수집해 분석하였다.

그림 3. 한겨레신문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그림 3. 한겨레신문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어휘적으로 가장 비중 있게 나타난 키워드는 걸레인데, 이는 한겨레신문에 대해 비하하는 한걸레라는 표현에서 기인한 것이다. 전반적으로 한겨레의 보도에 대해서 비판하는 관점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는데, 이것은 네이버의 이용자 특성과도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림 4. 한겨레신문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4. 한겨레신문의 황교안 대표 단식보도에 대한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의미 네트워크를 살펴보면 기사 자체에서 황제 단식이라고 표현한 내용 때문인지, 전반적으로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비판하는 내용들이 많았고, 뉴스에서 주요 소재로 다룬 몽골텐트와 관련해서 불법적인 텐트라고 규정하고 있다. 또한 앞서 대표적인 키워드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한겨레의 보도에 대해서 비판하는 댓글들도 많았으며, 한겨레를 중심으로 좌파라는 수식어와 쓰레기, 걸레와 같은 비하적 의미 구성이 나타났다.

 

한편 황교안 대표는 단식도중 의식을 잃어서 병원에 후송되기도 했는데, 이와 관련해서 여러 기사들이 쏟아졌고, 반응도 각양각색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해서 황 대표의 아내가 불러도 응답이 없었다는 뉴스와 관련해서 각 포털의 댓글을 살펴보았다. 우선 네이버 뉴스(단식 8일째 쓰러진 황교안, 병원서 의식 회복부인 여보, 여보”, <국민일보>, 1128일자) 댓글의 살펴볼 텐데, 여기서는 총 2,117개의 댓글을 수집하여 분석하였다.

그림 5.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네이버 댓글 키워드 워드클라우드
그림 5.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네이버 댓글 키워드 워드클라우드

병원 후송과 관련된 네이버 댓글의 키워드에서는 앞선 단식 초기의 보도와는 달리 비판적 내용이 많이 나타났다. 의식을 잃은 상황에 대해 코미디로 평가하거나 연기라고 조롱하는 내용들도 나타났다. 단식 시작 전 영양제를 맞은 내용도 언급되기도 하였다. 다만 의미 네트워크 분석에 있어서는 다른 양상들이 나타났다.

그림 6.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네이버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6.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네이버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의미 네트워크 상으로는 앞선 조선일보 보도의 댓글처럼 공수처와 독재를 연결지어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거나, ‘자유 대한민국이라는 표현으로 황교안 대표를 옹호하는 어휘들이 강하게 연결되었다. 황교안 대표의 단신을 목숨을 건, 의식까지 잃은 투쟁으로 보았다. 또한 황교안 대표를 조롱하는 좌파들의 댓글에 대해서 비판하는 내용들도 주요 의미로 구성되었다. 다만 실제 댓글을 살펴보면, 탄광에서 60일을 버틴 기록 등을 언급하는 등, 전반적으로 정치인의 단식에 대해 비판적인 관점들도 다수 나타나고 있었다.

이어서 유사한 기사(황교안 한밤 신촌세브란스행.."아내가 불러도 반응 없었다", <중앙일보>, 1128일자)로 포털 사이트 다음에서 2,317개의 댓글을 수집했는데, 주요 키워드를 시각화한 내용은 아래와 같다.

그림 7.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다음 댓글 키워드 워드클라우드
그림 7.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다음 댓글 키워드 워드클라우드

우선 키워드들을 살펴보면, 의식을 잃은 상태에 대해서 꿀잠’, ‘숙면’, ‘연기라는 비하가 보였고, 단식을 다이어트로 표현하는 어휘도 보였다. 전반적으로 매우 비하적으로 조롱하는 댓글 유형을 살펴볼 수 있다. 이는 네이버와는 매우 상반된 특징이다.

그림 8.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다음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8. 황교안 대표 응급실 이송 관련 뉴스 다음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이는 네트워크의 특성에도 그대로 드러나는데, 단식에 대해 비판하는 내용이 주를 이루고 있다. 황 대표가 단식 시작할 때 영양제를 맞았던 사실이 매우 비중 있게 언급되었다. 가장 높은 호응을 받은 댓글은 7,400여개의 공감을 받았는데, 주 내용이 보수의 단식체험이 일주일 내 구급차 출동이라는 비판이었고, 보수 진영의 단식을 극한 캠핑 레저라고 평가하는 내용이었다.

전반적으로 두 포털에서의 여론의 차이가 여전히 보이고 있었고, 극단적으로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조롱하거나 지지하고 응원하는 모습들로 구분되었다.

 

나경원, 북미회담 총선 전 반대 의견 전달

자유한국당의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을 방문해서 우리나라 총선 전에 북미정상회담을 하지 말아달라고 요청을 했다. 이 내용이 기사화되면서 논란을 일으켰는데, 이에 대한 네티즌 반응을 살펴보았다. 이 분석과 관련해서는 양대 포털 사이트에서 9,926개의 댓글을 수집하였다.

그림 9.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그림 9.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대체적으로 주요 키워드를 살펴보면, 나경원 의원의 행위를 매국행위로 평가하는 내용들이 많았다. 또한 일본의 아베 총리와 엮어서 나베라고 표현한 비난이 상당히 높은 빈도로 등장하고 있다. 전반적으로 매우 비판적인 목소리가 높다고 할 수 있다.

그림 10.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10.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의미 네트워크 특성을 살펴보더라도 대체로 주된 여론은 나경원 의원의 행동이 국익에 어긋나다는 내용이었다. 그래서 의미의 구성 역시 국민으로 해서는 안될 매국으로 규정하는 쪽이 주로 나타났다. 반면 나경원 의원에 동조하는 의견들도 있었는데, 행위 자체에 대한 옹호라기보다는 선거에서 북미회담의 평화 분위기가 여당에 유리하게 이용당할 수 있다는 주장이었다. 다만 나경원 의원의 요구가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것으로, 어떤 의미에서 미국의 외교적 결정 사안, 즉 내정에 대한 간섭의 측면이 있었음에도 이러한 부분에 대한 언급은 거의 나타나지 않았다.

 

부동산(아파트) 관련 이슈들

지난 주에는 비교적 부동산과 관련된 이슈들이 많이 부각되었다. 문재인 정부 이후의 강남 집값 상승률이 비판점으로 제기되기도 하였고(서울 집값, 세계 5위권 눈앞정부 역대급 최강규제의 역설, <중앙일보>, 1123일자), 혼인신고를 미루고 아내에게 전세를 주는 방식으로 내집마련을 한 편법도 뉴스화 되었다(혼인신고 미룬채신랑집에 전세 든 신부, <매일경제>, 124일자). 특히 주요 투기과열지구의 편법 증여 형태의 부동산 거래과 관련한 내용이 정부 합동조사팀을 통해서 밝혀지면서 많은 논란이 되었다. 여기서는 매일경제의 혼인신고 미룬채신랑집에 전세 든 신부보도의 댓글과 연합뉴스의 부모돈으로 11억 아파트 산 18강남+마용성 무더기 적발보도의 댓글을 통해서 부동산 취득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을 살펴보았다.

우선 매일경제의 보도와 관련하여 총 988개의 댓글을 수집하였는데, 해당 뉴스에 대한 댓글 키워드는 아래와 같이 시각화되어 나타났다.

그림 11. 혼인신고 꼼수 내집 마련 관련 뉴스의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그림 11. 혼인신고 꼼수 내집 마련 관련 뉴스의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관련된 키워드를 살펴보면 해당 뉴스에 대한 평가적인 어휘보다는 현상적인 어휘들이 많이 등장하고 있다. 실제로 댓글의 내용들도 뉴스에 대한 감정적 반응보다는 부동산 정책에 대한 의견들이 주를 이루고 있다.

그림 12. 혼인신고 꼼수 내집 마련 관련 뉴스의 댓글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12. 혼인신고 꼼수 내집 마련 관련 뉴스의 댓글 의미 네트워크 분석

의미 네트워크를 살펴보면, 기사의 주인공 부부에 대한 비난보다 부동산 정책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내용이 주요하게 구성이 되어 있다. 가장 높은 호응을 얻은 댓글은 3,215개의 공감을 받은 내용으로 부동산 문제는 투기꾼들 때문이지. 썩물러나라, 투기꾼들아.”라는 내용이었다. 또한 신혼부부가 전세 대출의 취약점을 이용해서 집을 마련한 것에 대해서 옹호적인 분위기들이 많이 나타났다. 일곱 번째로 높은 공감을 얻은 댓글의 경우 얼마나 살기 팍팍하면 이렇게까지 하겠냐. 이러는데 무슨 결혼을 하고 애를 낳아 ㅋㅋㅋㅋ라는 내용이었다.

다음으로 서울 지역에서 불법적인 증여로 미성년자들이 아파트를 가지고 있다는 연합뉴스의 보도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이 보도는 정부의 집값 과열지구 부정 매매 합동단속 결과에 대한 내용으로 이와 관련해서 네이버와 다음에서 약 3,000개의 댓글을 수집해 분석했다.

그림 13. 아파트 증여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그림 13. 아파트 증여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워드 클라우드

어휘적으로는 감정적인 내용들이 주로 드러나고 있는데, 기본적으로 증여세나 상속세 등 세금 추징에 대한 요구가 많았고, 불법적인 거래에 대해 몰수나 징수 등을 요구하는 내용이 많았다. 그러나 의미 네트워크에서는 다양한 정책적 의견들도 나타나고 있다.

그림 14. 아파트 증여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그림 14. 아파트 증여 관련 뉴스 포털 댓글 키워드 의미 네트워크 분석

네트워크를 살펴보면, 전반적으로 부동산 정책에 대해서 비판적인 목소리가 높았고, 강남의 아파트 투기와 같은 것에 대한 불만도 높게 나타났다. 다만 실제 공감이 높은 댓글들을 살펴보면, 이에 대한 문제제기는 생각보다 심하지 않았음을 알 수 있다. 우선 가장 높은 호응을 얻은 댓글은 3,559개의 공감을 받은 부럽다 금수저라는 내용이었음. 세태를 비판하기보다 부러워하는 내용이 가장 큰 공감을 받은 것은 어떤 측면에서 자신들의 한계를 뚜렷하게 인식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또한 다른 공감이 높은 댓글들 역시 오히려 과도한 증여세와 상속세율에 대해 비판을 하고 있었다.

결과적으로 아파트 증여에 대해서 비판하는 감성적인 댓글이 많지만, 실제 공감을 많이 얻은 댓글들은 오히려 현행 증여세를 비판하는 경향이 컸다. 앞선 매일경제 기사의 댓글과 비교해 볼 때, 특히 부동산과 관련한 댓글들은 감성적 반응보다 정책에 대한 이성적이고 비판적인 형태가 주를 이루고 있었다.

주간 핫 이슈 선정 방법: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이 랭킹뉴스 메뉴 속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뉴스를 수집하여, 해당 뉴스 텍스트를 기반으로 TF-IDF값을 추출한다. 네이버의 경우 섹션별로 구분된 주제에서 일별로 60개의 기사를 수집하였고, 다음의 경우 전체 뉴스에서 상위 50개의 기사를 수집하였다. 이를 합하면 일주일 간 총 770개의 문서를 대상으로 분석이 이뤄진다. 이 키워드들을 종합하여 주요 이슈 Top 10을 선정하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뉴스톱 댓글달기는 회원으로 가입한 분만 가능합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