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체크] '콧구멍 확장' 코고리가 코로나 예방?
상태바
[팩트체크] '콧구멍 확장' 코고리가 코로나 예방?
  • 선정수 팩트체커
  • 승인 2021.01.05 13:05
  • 댓글 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는 KF 인증받은 제품을 사용해야

'코바기' 또는 '코고리'라는 이름의 '비강확장기' 제품이 코로나19 예방 마스크로 판매되고 있다. 쿠팡, 지마켓, 11번가 등 국내 유명 인터넷 쇼핑몰에서 팔린다. 과연 코로나19가 예방될까? 뉴스톱이 팩트체크했다.

출처: 다음쇼핑 홈페이지 검색결과
출처: 다음쇼핑 홈페이지 검색결과

◈이 제품의 정체는?

이 제품은 천하종합(주)라는 회사에서 제조한다. 코뚜레 모양으로 생긴 이 물건은 콧구멍에 끼우는 제품이다. 이 회사는 제품에 대해 "각종 호흡기질환 퇴치기로 25년간 호흡기질환을 퇴치해 왔다. 실리콘과 광물질을 나노 분자로 합성한 후 인체공학적으로 성형하여 나노선이 발생한다. 원적외선이 91% 발산되며 비강 내 99.9%의 항균 탈취작용 효과로 각종 호흡기질환 및 코로나19를 퇴치"라고 광고한다.

홈페이지에는 각종 인증과 수상 경력이 가득하다. 

 

◈의료기기인가 아닌가

이 회사는 해당 제품에 대해 의료기기로 등록됐다고 광고한다. 식약처 의료기기 정보포털을 통해 검색했다. 

출처:식약처 의료기기 정보포털 검색 결과
출처:식약처 의료기기 정보포털 검색 결과

품목은 '비강확장기'로 등록됐고 사용목적은 '비강의 확장 등에 사용하는 기구'로 명시돼 있다. 코골이가 심한 사람들은 증상 개선의 목적으로 비강확장기를 사용한다. 쉽게 이야기 하면 콧구멍을 넓혀주는 장치이다.

 

◈어떤 특허를 받았나?

이 회사는 또 각종 특허관련 수상 경력을 내세운다. 특허정보검색서비스를 통해 특허 관련 내용을 찾아봤다. 

출처: 특허정보검색서비스 검색 결과
출처: 특허정보검색서비스 검색 결과

검색 결과 이 제품은 '코골이방지구'로 특허가 등록됐다. 특허와 의료기기 등록 모두 코로나19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 그런데 왜 코골이 방지기구 또는 비강확장기가 '코로나19 예방 마스크'로 판매되는 걸까? 
 

◈방사선으로 코로나 퇴치?

코로나19 예방과 관련된 객관적 인증 자료가 없다. 제품 관련 정보를 아무리 찾아봐도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사멸시킨다는 시험성적은 없다. 업체는 "코고리 안심마스크는 천하종합(주) 한기언 대표가 1996년 개발하여 감마선을 이용한 나노파 바이러스 퇴치기로써 비강내 항균작용 99.8% 하여 먹고 마실 때 쓰는 마스크로 애용되어 왔으며 사스, 신종플루, 메르스, 코로나19를 물리치고 다스리는 데에 큰 역할을 하였습니다"라고 밝힌다.

이 제품에서 방사선인 감마선이 방출돼 주변의 바이러스를 퇴치한다는 설명도 덧붙인다. 

출처: 천하종합(주) 홈페이지
출처: 천하종합(주) 홈페이지

◈의료진을 속이라고 유도?

업체는 블로그에 병원에 입원한 확진자 가족을 대상으로 의료진을 속이는 방법을 게시하고 있다. 의료진이 제품을 빼앗을 우려가 있으니 마스크를 쓴 상태에서만 착용하고 나머지 시간엔 숨기라는 취지이다.

출처:천하종합(주) 블로그
출처:천하종합(주) 블로그

 

◈현행법 위반 소지는?

코로나19 예방 효과를 주장하는 이 제품은 다수의 법률 위반 소지가 있다. 

업체의 주장대로 이 제품에서 방사선이 방출된다면 '생활주변 방사선 안전 관리법' 을 위반하는 것으로 판단된다. 이 법 15조는 2항 1호는 "전리(電離), 여기(勵起) 등 방사선에 의한 효과를 내기 위하여 원료물질 또는 공정부산물을 첨가한 제품", 2호는 "신체에 착용하거나 장시간 신체에 밀착되어 사용되는 제품 등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정하여 고시하는 제품"의 제조를 금지하고 있다. 이 조항을 어기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또 이 법 15조의2는 "제조업자는 가공제품에서 방출되는 방사선에 의한 전리(電離), 여기(勵起) 등의 작용이 사람의 건강 또는 환경에 유익한 것처럼 표시·광고해서는 아니 된다"고 규정한다. 이를 어기면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대상이 된다.

의료기기법 24조는 의료기기의 표시와 광고를 규제한다. 허가 또는 인증을 받지 않았거나 신고한 사항과 다른 의료기기의 명칭·제조방법·성능이나 효능 및 효과에 관한 광고 및 표시를 금지하고 있다. 비강확장기를 코로나19 예방 마스크로 광고하는 행위는 이 조항에 어긋난다. 이를 위반하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종합하면 비강확장 기능을 가진 이 제품은 코로나19를 예방하는 어떤 성능도 과학적으로 증명되지 않았다. 이 제품이 "각종 호흡기 질환과 코로나19를 퇴치한다"는 업체측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국민들의 공포심에 기대 검증되지 않은 자료로 혼선을 불러일으키고 방역을 방해하는 '유사과학' 제품에 대한 당국의 신속한 조치가 요구된다. 

선정수   sun@newstof.com    최근글보기
2003년 국민일보 입사후 여러 부서에서 일했다.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 이달의 좋은 기사상', 서울 언론인클럽 '서울언론인상' 등을 수상했다. 야생동물을 사랑해 생물분류기사 국가자격증도 획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6 (뉴스톱 댓글달기는 회원으로 가입한 분만 가능합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기언 2021-01-24 22:22:17


6.27년간 사스 신종플루 메르스 코로나19등 감기 독감 비염을 예방 차단 치료를 해왔고 20만 명 이상 보급하여 가족 3명이 착용하여 한 명이 양성 두 명은 정상인데 정상으로 사용했는지 알 수 없지만 현재까지 양성자는 1명밖에 나오지 않았고 모두 정상치료 되었고 3명이 식사하고 한명은 코고리 착용감염이 안된 사실이 있고 구치소에 5명이 감염되어 고령인 73세가 코고리 착용하여 건강하고 젊은 사람 4명이 통증과 고통을 받고 있다는 편지를 받았고 감염자가 퇴원후 착용하여 호흡이 시원해 졌다고 합니다.

7.코바기 를 보급하여 생명을 구하고 경제를 살리어 국민이 코로나19로부터 해방되어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도록 홍보하고 있는데 권장은 하지 않고 의료기기 등록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홍보 및 판매를 못하게 하는 것은 식품의약품안전청이나 질병관리청은 발명가 입장에서 볼 때 국민의 역적으로 보입니다.

8.전염병이 유행할 때마다 공산품으로 보급하여 국민을 살려달라고 하

한기언 2021-01-24 22:17:34
1.코바기 비강확장기는 생산 준비 중에 있으며 아직 생산하지 앉았고 홈페이지에 생산하려는 의료기기 효과를 테스트 하는 중 이었습니다.

2.국가와 국민이 사스 신종플루 메르스 코로나19확산으로 많이 사망하고 경제가 파괴되어 27년간 의료기기 허가 민원을 수십 차례 신청하였으나 25년간 거절하였고 공산품으로 홍보하여 생명을 구하고 경제를 살리자고 한 부처가 식약식품안전청입니다

3.당사에서는 식약청이나 질병관리청이 코로나19확산으로 200만 명이 사망하고 수백조원이 파괴되어 국민이 불안해 하고 있는데도 먹고 마시고 노래할 때 확산되는 코로나19 예방약이나 기구가 없어 확산되도록 방치하고 있습니다.

4.발명가는 수십 차례 국민의 생명과 경제를 살리기 위하여 무료로 기증하여 국민의 생명을 구하고 경제를 살리겠다고 하여도 허락하지 않아 확산되어 사망자가 증가하고 경제를 파괴시켰습니다.

5.발명가가 코고리 보급하여 확실하지 않지만 양성자는1명이고 완치 중입니다.

6.2

한기언 2021-01-17 07:13:23
【발명의 설명】
【발명의 명칭】
바이러스 세균 퇴치용 백신 코바기{Anti-virus nose hanger}

【기술분야】
본 발명은 바이러스 세균 퇴치용 백신 코바기에 관한 것으로, 특히 마스크를 벗은 상태에서도 코에 끼워 원적외선, 방사선, 음이온, 감마선을 발생하므로 99.9%의 항균탈취작용으로 코로나 바이러스 세균의 퇴치는 물론, 감기, 독감, 코로나, 비염, 축농증 등을 예방차단하고, 코골이 감소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발명의 배경이 되는 기술】
일반적으로 코(NOSE)는 오관기(五官器) 중의 하나로서, 숨쉬기와 냄새 맡는 기능을 담당하는 순환기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그러나 평상시에는 코를 통해 숨쉬는데 그다지 불편함을 느끼거나 어려움이 없는 사람들도 수면을 취할 경우, 요란하게 드르렁거리며 콧숨을 쉬는 코골이를 내는 경우가 종종 있다.
코골이는 사람이 수면을 취하기 위해 눕게 되므로 인해 코로 흡입되는 공기흡입량이 상대적으

한기언 2021-01-13 19:50:38
[ 개별 정밀 방역 코바기 사용을 위한 진정서 ]

진정인 ; 코고리 • 코바기 의료기기 
    발명가천하종합(주) 대표 한 기언

피진정인 ; 1. 식약 의약품 안전청장 
     2. 질병관리청장
     3. 생활방사선 안전 허위 기준법 제정자들 

피진정 기관장들에게 코바기 의료기기(코고리 비강확장기 겸 비강근처 항균탈취 99.8% ) 효과로 호흡기 주변 공기를 정화하는 코고리를 사회적거리두기와 마스크 의무화로도 코로나 19 확진 방지를 못하고 현실에 적합한 개별 정밀 방역으로 먹고 마실 때 착용하도록 권장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홍보 판매 제조를 방해함으로 코로나19확산 방지의 의무를 적극적으로 실행하지 못하고 있는 현실태에 대한 진정을 촉구합니다.

국민의 생명을 책임져야할 의무가 있는 상위 방역 당국은 현대의학적 데이터에만 의존한 성과주의와 책임회피적 성격으로

한기언 2021-01-13 19:50:02
27년간 호흡기질환 ( 감기•독감• 비염• 축농증• 사스• 신종플루• 메르스•코로나19등 ) 을 예방과 치료로써 실 효과를 거두어 온 코바기의 기능을 인정하지 않음으로, 현대의학적 백신의 임상실험과 다름없는 27년간의 코바기 호흡기질환 치유 체험 사례를 무시하고 있습니다.

이에 먹고마실 때 확산되는 코로나19 및 전염병에 대한 정밀 개별 방역으로 코마스크 코바기를 사회적거리두기와 마스크의무, 백신과 함께 적극 추천할 것을 촉구하는 진정서를 제출합니다.

           2021년 1월

진정인 ; 코바기 코고리 발명가 
    천하종합주식회사 대표 한 기언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