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체크] “문 대통령 후쿠시마 사고 관련 거짓말” 이언주 주장은 사실?
상태바
[팩트체크] “문 대통령 후쿠시마 사고 관련 거짓말” 이언주 주장은 사실?
  • 송영훈 팩트체커
  • 승인 2019.03.20 09:46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뉴스톱 댓글달기는 회원으로 가입한 분만 가능합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팩트체커는무슨팩트체커 2019-03-28 21:49:06
후쿠시마 현립의과대학의 암발생이 높았다는 후세사치히코의 주장은 쓰레기야.

그래서, 비슷한 데이터를 큐슈에 있는 후쿠오카대학병원의 데이터로 만들어봤습니다…

http://cfile23.uf.tistory.com/image/2337593C58A1CBA3190A38

이곳도 데이터자체는 증감이 존재하는군요. 절반이상의 질병이 2007년에 비해서는 증가했고, 전립선암의 경우에는 2007년대비 6배가량 증가했군요. 저게 과연 [방사능 오염]때문일까요? 저게 방사능 오염이라면 후쿠시마에서의 증가율보다 큐슈에서의 증가율이 더 높은 이유는뭘까?

팩트체커는무슨팩트체커 2019-03-28 21:45:06
https://www.clien.net/service/board/lecture/10334749

송영훈 팩트체커가 가져온 자료가 다음 오마이뉴스 아예 신빙성이 없는데 무슨 팩트체커?

'후쿠시마 지역의 갑상선암 확진 아동이 평균 발병률의 5배 이상 늘었고, 백내장·협심증·뇌출혈·폐암·소장암 등에 걸린 환자가 크게 늘었다. 소장암 환자는 4배가 늘었고, 전립선암에 걸린 사람은 3배가 늘었다.'

이정태 2019-03-21 10:13:27
최근 한전 수익이 급격히 악화된 것은 LNG발전이 증가한 면도 있다할 것이다. 탈원전정책 선포후 원전은 줄이지 않았으나
안전강화 등의 사유로 원전발전량을 많이 줄인 것은 사실 일 것이다. 원전발전량을 줄이지 않았다면 더 많은 미세먼지를 줄였을 것이다. 노후석탄발전소 조기폐지 등 다른원인으로 줄여놓고 탈원전정책과 미세먼지와는 관련이 없다고 주장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본다.
* 자세한 내용은 국회홈피-국민제안 [3/9일자, 지금은 탈원전정책을 재검토할 때라 본다 ]을 참조바랍니다.

이정태 2019-03-21 10:10:30
우리나라는 지각판의 경계부에서 멀리 떨어져 있고 더욱이 일본 대륙의 건너편에 있어 일어날래야 일어날 수 없는 현상이라고 본다.
미세먼지 지옥에서는 대폭 줄이는 정책을 펴야 할 것이다.
원전발전을 줄이면 석탄,LNG등 화석연료발전이 늘어나고 초미세먼지, 이산화탄소가 증가하는 것은 공식일 것이다. 석탄이 늘지 않았다면 분명 값비싼 LNG가 늘어 났을 것이다. . 단기적으로는 LNG를 늘려 석탄발전을 줄일수 있겠으나 수익악화로 계속 그렇게 유지할 수 없다. 장기적으로 결국 석탄발전이 늘어날 수 밖에 없다고 본다.

이정태 2019-03-21 10:04:20
지진으로 내부전력과 외부전력공급이 끊어졌고 지진에 대비한 비상발전기 마저 쓰나미에 손상,모든 냉각시스템이 마비,냉각수 공급이 중단되면서 폐연료봉에서 나온 수소가 폭발 , 원전건물이 무너졌다. 원전은 진앙지로부터 70 km이상 떨어져 내진설계로 방어가 가능한 수준이었으나 강한 에너지를 동반한 대형 쓰나미 (높이 15m) 는 전혀 예상하지 못하여 대비하지 못 하였기에 일어난 사고이다. (설계 예상 높이는 5m)
결론적으로 후쿠시마사고의 원인은 지각판의 경계부에서 촉발된 대형 쓰나미
때문이었고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