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21 23:13 (금)
국내 유일 로봇특성화 대학, 한국폴리텍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상태바
국내 유일 로봇특성화 대학, 한국폴리텍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 김도균 기자
  • 승인 2021.03.02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인 ‘로봇 신산업 분야’ 전문 인력 양성 위해 설립

- 강성조 행정부지사, 로봇캠퍼스가 로봇 융합 생산기술 인력 양성의 중심 되기를 기대

경상북도는 2일 국내 유일의 로봇 특성화 대학인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가 영천에 개교한다고 밝혔다.

이날 개교기념식에는 강성조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이만희 국회의원, 이석행 한국폴리텍 대학 이사장 등이 함께했다.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한국폴리텍 대학은 230만여 명의 전문 산업인력을 배출해 낸 대한민국 공공 직업교육 대학으로 전국에 8개 대학 35개 캠퍼스가 있으며, 경북에는 이날 개교한 로봇캠퍼스를 포함 4개 캠퍼스가 있다.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는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인로봇 신산업 분야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하여 설립된 국내 유일의 로봇 특성화 대학으로 지난 2013년 설립 타당성 연구용역을 시작으로 20181월 착공, 20201월 완공, 20206월 교육부 대학설립 인가를 거쳐 202132일 개교식을 가졌다.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로봇캠퍼스 개교로 인하여 4차 산업혁명시대의 로봇 분야를 이끌어 갈 로봇 융합 생산기술 전문 인력 양성의 발판을 마련하였고, 급변하는 산업 환경을 주도해 나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산업현황 근로자들의 교육, 인력양성의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여 어려운 지역경제 현장의 일자리 창출지원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한국폴리텍 대학 로봇캠퍼스 개교 관련 사진(경상북도 제공)

 

강성조 행정부지사는위기 속에 기회가 있듯이,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를 대비하기 위해서는 지역 대학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대학이 지역에 필요한 실용학문을 연구하고, 그 역량을 지역과 함께 공유하고 활용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로봇캠퍼스가 경북의 새로운 미래를 이끌어가는 로봇 융합 생산기술 인력 양성의 중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