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체크] 이준석 "2030남성이 여성보다 1.5배 많다"?
상태바
[팩트체크] 이준석 "2030남성이 여성보다 1.5배 많다"?
  • 송영훈 팩트체커
  • 승인 2021.05.12 17:23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체로 사실 아님] 이준석 국민의힘 전 최고위원 인터뷰 발언 확인해 보니
최근 2030세대를 중심으로 ‘젠더갈등’에 대한 관심이 높은 가운데, 이준석 국민의힘 전 최고위원이 한국경제와의 인터뷰에서 “2030 남성의 수가 2030 여성의 수보다 1.5배 가까이 많다.”고 했습니다. 지나친 성비 불균형은 많은 사회적 문제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사실인지 확인했습니다.
한국경제 인터뷰 기사, 이준석 "공정한 남녀관계 요구하는 것이 여혐인가?" 캡처.
한국경제 인터뷰 기사, 이준석 "공정한 남녀관계 요구하는 것이 여혐인가?" 캡처.

 

이 전 최고위원은 한국경제가 지난 8일 출고한 <[인터뷰] 이준석 “공정한 남녀관계 요구하는 것이 여혐인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2030 남성이 2030 여성보다 더 많은 제약을 받는다고 생각하나?”는 질문에 “2030 남성의 수가 2030 여성의 수보다 1.5배 가까이 많다. 이런 상황에서 각 분야에 여성 할당제를 늘려나가겠다는 것은 역차별이다. 남성의 수가 많으니 당연히 남성이 더 많이 뽑힐 수도 있는 것 아닌가.”라고 답했습니다.

연령별·남녀별 인구수는 행정안전부 자료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21년 4월 기준 한국의 총인구수는 5170만2100명입니다. 이 가운데 ▲20~29세 남성은 355만306명 ▲20~29세 여성은 321만1643명 ▲30~39세 남성은 350만7413명 ▲30~39세 여성은 329만4973명입니다. 두 연령대를 합한 2030세대는 남성이 705만7719명, 여성이 650만6616명입니다. 20대의 성비는 약 1.11명, 30대의 성비는 약 1.06명, 20대와 30대를 더한 2030세대의 성비는 약 1.08(1.08469887)명입니다. 즉, 2030세대에서 남성은 여성보다 1.08배 정도 더 많다는 것입니다. 

서울의 경우에는 2030여성(147만7551명)이 2030남성(142만9152명)보다 더 많은 성비 역전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과거 남아선호사상의 영향으로 남아 출생비가 더 높았던 시절이 있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출생 당시 ‘남초’가 심각했던 시기는 1980년대 중반~1990년대 중반이었습니다. 하지만 출생성비가 가장 불균형을 보였던 1990년에도 출생성비는 116.5명였습니다. 특히 유교문화의 영향으로 남아선호사상이 강했던 대구(129.7)와 경북(130.7)은 남녀 성비가 1.3배까지 차이가 났습니다.

생물학적으로 정상적인 성비는 103~107명 수준입니다. 자연 상태 출생성비가 남녀 동일하게 나타나지 않는 이유는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자연 상태 출생성비는 남성이 조금 높게 나타납니다. 이를 벗어날 경우 낙태 등의 인위적인 조정이 있었다는 해석이 가능합니다.

최근 자연 상태의 출생 성비가 세계적으로 일치하지 않고 지역별로 다르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는데. 한국은 자연 성비가 106.4명으로 2011년부터 이를 밑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9년 출생성비 105.5명에 이어, 지난해 출생아 중 남아 비중은 43년 만에 최저 수준인 104.9명을 기록했습니다.


이준석 전 최고위원의 “현재 2030남성이 여성보다 1.5배나 많다”는 발언은 현재 인구분포로도 과거 출생성비로도 사실이 아닙니다. 남성이 많다는 것을 의미한 발언임을 감안해 ‘대체로 사실 아님’으로 판정했습니다.

송영훈   sinthegod@newstof.com  최근글보기
프로듀서로 시작해 다양한 미디어와 커뮤니케이션 분야에서 활동해 왔다. 현재는 팩트체크를 통해 사실과 진실을 알려주는 일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뉴스톱 댓글달기는 회원으로 가입한 분만 가능합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5-13 12:57:49
@ Royal성균관대(조선.대한제국 유일무이 최고교육기관 성균관승계,한국 最古.最高대).Royal서강대(세계사반영,교황윤허,성대다음예우)는 일류,명문.주권,자격,학벌없이 대중언론항거해온 패전국奴隸.賤民불교Monkey서울대.주권,자격,학벌없는 서울대.추종세력 지속청산!

http://blog.daum.net/macmaca/733

http://blog.daum.net/macmaca/2967

윤진한 2021-05-13 12:57:12
유교에 도전하는것임.한국은 미군정때,조선성명복구령으로 전국민이 조선국교 유교의 한문성명.본관을 의무등록하는 행정법.관습법상 유교국임은 변치않으며 5,000만이 유교도@인도에서 불교도는,불가촉賤民.조계종승려賤民한국과비슷.강점기 하느님에 덤비며(창조신내리까는 부처처럼)유교부정,불교Monkey일본.하느님보다높다는 성씨없는 일본점쇠賤民.후발천황(점쇠가 돌쇠賤民.불교Monkey서울대 전신 경성제대설립)옹립.한국은 세계종교유교국.수천년 유교,하느님,조상신,공자 숭배.해방후 조선성명복구령 전국민이 행정법.관습법상 유교국복귀. 동아시아(중국,한국,베트남,몽고) 세계종교국중 하나인 한국이 불교Monkey 일본의 강점기를 겪으며 대중언론등에서 유교왜곡.
http://blog.daum.net/macmaca/3131

윤진한 2021-05-13 12:56:06
한국 유교 최고 제사장은 고종황제 후손인 황사손(이 원)임. 불교 Monkey 일본 항복후, 현재는 5,000만 유교도의 여러 단체가 있는데 최고 교육기구는 성균관대이며,문중별 종친회가 있고, 성균관도 석전제사로 유교의 부분집합중 하나임. @일제강점기 강제포교된 일본 신도(불교), 불교, 기독교는 주권없음. 강점기에 피어난 신흥종교인 원불교등도 주권없음.

주권없는 패전국잔재 奴隸.賤民이자, 하느님.창조신을 부정하는 Chimpanzee계열 불교일본서울대Monkey와 추종세력들이 학교교육 세계사의 동아시아 세계종교 유교,윤리의 종교교육 유교, 국사등과 달리, 일본강점기때 일본이 유교를 종교아닌 사회규범으로 했으니까, 유교가 종교아니라고 최근 다시 왜곡하는데,이는 일제잔재 대중언론에 포진하여 루머수준으로 유교

주요기사